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0-14 오전 11:47:5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알림
행사전시
결혼/돌
개업/이전/모임
사고팔고
구직
구인
매매/임대
갤러리
자유게시판
질문게시판
부고안내
 
뉴스 > 사회일반
충남도 기강해이, 솜방망이 징계 ‘도마위’
비위 직원 꾸준히 발생…공무원 수 대비 징계비율 '전국 최고'
청양닷컴 기자 / 입력 : 2017년 10월 16일(월) 11:27
공무원들의 비위와 ‘솜방망이 처벌’이 국정감사 단골메뉴로 등장한 가운데, 충남도에서도 비위 적발 건수가 줄지 않고 있어 대책마련이 요구되고 있다.
11일 국회 더불어민주당 김영진 의원(수원병)과 이재정 의원(비례)이 행정자치부로부터 제출받은 ‘지방공무원 징계 현황’에 따르면, 2013~2016년 4년간 각종 비위로 징계를 받은 지방공무원은 9219명로 나타났다. 지방공무원 30만 명 중 징계 받은 직원의 비율은 3%에 달한다.
같은 기간 충남도에서 760건이 적발됐다. 연도별로는 ▲2013년 148건 ▲2014년 139건 ▲2015년 329건 ▲2016년 144건 등으로, 2015년 유독 높았지만 매년 끊이지 않고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특히, 공무원수 대비 징계비율로 보면 충남은 4.4%로 광역 시·도 중 가장 높다. 이어 전남(4.0%), 제주(3.9%), 경남(3.8%), 경북(3.7%) 등의 순이다.
비위 행위로 징계를 받은 지자체 공무원들의 징계 부가금 미납도 심각하다. 충남은 2011년~2017년까지 총 77건에 4억 7199만 원을 부가했지만 이중 2억 5824만 원(8건)이 미납됐다. 절반이 넘는 54% 수준이다.
또 충남은 성범죄 발생 비율도 상위권으로 나타났다. 충남도 공무원 중 최근 5년간 성범죄로 징계 받은 사람은 21명으로, 경기도(47명) 전남(30명)에 이어 3위를 기록했다.
이들 성범죄 공무원 21명에 대한 징계유형을 보면 파면 1명, 해임 1명, 정직 2명, 감봉 9명, 견책 8명 등이다. 감봉 견책 등 경징계 비율이 80.9%에 이른다. 이는 전체 성범죄 공무원의 경징계비율(65.5%) 보다 훨씬 높은 수준으로 '솜방망이 처분'이라는 지적이 나오는 이유다.
김영진 의원은 “성 관련 문제로 징계를 받은 공무원의 수가 급증한 것은 공직사회에 대한 신뢰를 추락시키고, 조직의 사기를 저하시키는 심각한 문제”라며 “그럼에도 감봉이나 견책 같은 솜방망이 처벌이 대부분이라, 공무원의 성비위·성범죄에 대해 엄중히 처벌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서울.경기.충남취재본부 이종석 기자. bjnews@naver.com
청양닷컴 기자  
- Copyrights ⓒ청양백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제65회 백제문화제 폐막…"9일간 가..
청양군, 벼 적기수확으로 고품질 쌀..
청양산림항공관리소, 아프리카 돼지..
운곡면, 자매단체 초청 알밤 줍기 ..
청양 청소1리 주민들 ‘구일차례’ ..
청양군, 하반기 미세먼지 저감사업 ..
운곡면 공직자들 농촌 일손돕기 구..
정산도서관, 가족문화탐방 참여자 ..
청양군, 관외 대학생 생활안정지원..
청양군, 신활력플러스 액션그룹 본..
최신뉴스
청양소방서, 농공단지 가상화재 출..  
청양군자원봉사센터 ‘실버웃음건..  
청양산림항공관리소, 아프리카 돼..  
청양경찰서 “스쿨존 교통사고 예..  
청양 청소1리 주민들 ‘구일차례’..  
‘매일 매일이 노인의 날인 듯 어..  
청양읍, 제7회 지천생태체험캠프 ..  
청양군, 벼 적기수확으로 고품질 ..  
청양군, 심폐소생 인명구조교육 실..  
‘모든 임산부가 행복해지는 그날..  
청양군, 신활력플러스 액션그룹 본..  
운곡면, 자매단체 초청 알밤 줍기 ..  
청양군, 관외 대학생 생활안정지원..  
청양군수기 배드민턴대회 청양클럽..  
정산도서관, 가족문화탐방 참여자 ..  

인사말 임직원 윤리강령 편집규약 저작권정책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상호: 청양백제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307-81-14248/ 주소: 충청남도 청양군 청양읍 중앙로 126(읍내리 163-5) / 발행인.편집인: 이만식
mail: bjnews@naver.com / Tel: 041-943-1771 / Fax : 041-943-179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충남 다0116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만식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