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0-14 오전 11:47:5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알림
행사전시
결혼/돌
개업/이전/모임
사고팔고
구직
구인
매매/임대
갤러리
자유게시판
질문게시판
부고안내
 
뉴스 > 지방자치
여운영 의원 “‘고부가가치’ 마이스(MICE) 산업 키워야”
315회 임시회서 컨벤션센터 등 기반시설 구축, 관심 당부
청양닷컴 기자 / 입력 : 2019년 10월 07일(월) 10:22
정체된 충남의 외래 관광객 유치를 활성화하고 내수관광산업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해 경제적 파급효과가 큰 ‘마이스(MICE)’ 산업을 육성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충남도의회 여운영 의원(아산2)은 1일 제315회 임시회 1차 본회의에서 5분 발언을 통해 “대규모 국제행사를 유치할 수 있는 컨벤션센터 조성과 더불어 굴뚝없는 황금산업인 마이스 산업에 더 주력해야 한다”고 피력했다.
마이스 산업은 대규모 회의장이나 전시장 등 전문시설을 갖추고 국제회의나 전시박람회, 관광 등 행사를 유치해 숙박과 교통, 관광, 유통 등 여러 산업과 결합한 형태의 복합 고부가가치 산업을 의미한다.
한국마이스협회 보고서에 따르면 2017년 기준 전세계 마이스 산업을 통해 참관객 15억 명 이상, 일자리 창출 2600만 건 등 2700조 원에 달하는 직간접적 경제효과를 거뒀다.
우리나라 역시 마이스 산업을 신성장동력 육성사업 중 하나로 집중 육성한 결과 2017년 국제회의 개최국가 1위, 서울은 국제회의 개최도시 부분에서 싱가폴과 벨기에 브뤼셀에 이어 3위를 기록했다.
그러나 충남의 경우 대규모 국제행사를 유치할 기반시설이 매우 부족한 상황이다.
여 의원은 “최근 문화복지위원회가 방문한 경주화백컨벤션센터(HICO)의 경우 지난해 200여 건의 마이스 관련 행사를 통해 25만 의 경주 인구보다 많은 40만 명의 참관객을 유치했다”며 “직접 지출효과는 최소 500억 원, 경제적 파급효과는 2천억 원이 넘는 것으로 추산됐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일산의 킨텍스나 부산의 벡스코처럼 규모가 큰 시설 뿐만 아니라 경북 청송이나 스위스 다보스 같은 작은 마을에서 할 수 있는 행사도 많다”며 “마이스 산업은 단순 레저나 관광보다 경제적 파급효과가 큰 만큼 각별한 관심을 갖고 투자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청양닷컴 기자  
- Copyrights ⓒ청양백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제65회 백제문화제 폐막…"9일간 가..
청양군, 벼 적기수확으로 고품질 쌀..
청양산림항공관리소, 아프리카 돼지..
운곡면, 자매단체 초청 알밤 줍기 ..
청양 청소1리 주민들 ‘구일차례’ ..
청양군, 하반기 미세먼지 저감사업 ..
운곡면 공직자들 농촌 일손돕기 구..
정산도서관, 가족문화탐방 참여자 ..
청양군, 관외 대학생 생활안정지원..
청양군, 신활력플러스 액션그룹 본..
최신뉴스
청양소방서, 농공단지 가상화재 출..  
청양군자원봉사센터 ‘실버웃음건..  
청양산림항공관리소, 아프리카 돼..  
청양경찰서 “스쿨존 교통사고 예..  
청양 청소1리 주민들 ‘구일차례’..  
‘매일 매일이 노인의 날인 듯 어..  
청양읍, 제7회 지천생태체험캠프 ..  
청양군, 벼 적기수확으로 고품질 ..  
청양군, 심폐소생 인명구조교육 실..  
‘모든 임산부가 행복해지는 그날..  
청양군, 신활력플러스 액션그룹 본..  
운곡면, 자매단체 초청 알밤 줍기 ..  
청양군, 관외 대학생 생활안정지원..  
청양군수기 배드민턴대회 청양클럽..  
정산도서관, 가족문화탐방 참여자 ..  

인사말 임직원 윤리강령 편집규약 저작권정책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상호: 청양백제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307-81-14248/ 주소: 충청남도 청양군 청양읍 중앙로 126(읍내리 163-5) / 발행인.편집인: 이만식
mail: bjnews@naver.com / Tel: 041-943-1771 / Fax : 041-943-179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충남 다0116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만식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