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4-17 오후 03:12:4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알림
행사전시
결혼/돌
개업/이전/모임
사고팔고
구직
구인
매매/임대
갤러리
자유게시판
질문게시판
부고안내
 
뉴스 > 광역소식
양승조, 국회에 지방분권특별위원회 신설 제안
23일 국회 4당 원내대표 만나, 지방이양일괄법안 원안통과 등 요청
청양닷컴 기자 / 입력 : 2019년 01월 28일(월) 18:14
ⓒ 청양백제신문

양승조 충남지사가 지방이양일괄법안의 신속한 통과를 위해 지방분권 특별위원회 신설을 제안했다. 정부가 발표한 지방분권 관계 법령과 계획이 지방의 기대에 부응하지 못하고 국회에 발목이 잡혀 추진속도가 더디기 때문이다.
양 지사는 23일 중앙행정권한 및 사무 등의 지방일괄이양을 골자로 한 지방이양일괄법안의 통과를 위해 국회를 찾아 나경원(자유한국당)‧김관영(바른미래당)·장병완(민주평화당)·윤소하(정의당) 원내대표들과 자치분권 확대를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박원순 서울시장과 이철우 경북지사도 함께했다.
양 지사는 이 자리에서 ▲지방이양일괄법안 국회통과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 검토 및 자치조직권 확대 ▲실질적 지방재정 확충을 위한 재정분권 강화 ▲국회 지방분권특별위원회 신설 등 국회 차원의 협조를 요청했다.
이날 양 지사의 요청은 자치분권의 확대로 저출산・고령화・사회양극화 등의 문제를 해결할 선도적 극복모델을 만들고자하는 의지를 표명한 것으로 상임위에서의 조속한 통과를 촉구한 셈이다.
특히 대부분 지방분권 과제가 다수 상임위에서 지연되고 있어 원활한 추진을 위해 지방분권 특별위원회 신설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양 지사는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에 대해 부단체장 정수와 사무분장 등 현재 대통령령인 위임규정을 조례로 개정할 수 있도록 국회차원의 신중한 검토를 요구했다. 재정분권 강화를 위해서는 소비·소득 과세 중심의 지방세 확충(7:3)과 지방교부세율 인상, 국가균형발전 및 지역 간 재정 격차 해소의 국가 책임성 강화 등을 건의했다.
양 지사는 “대한민국이 직면한 저출산・고령화・사회양극화 등 위기는 지방이 훨씬 심각하다”며 “자치분권의 확대와 정착으로 지방에서 빠른 정책 실험을 통해 선도적 극복모델을 만들고 전국으로 확산하여 대한민국의 위기를 해결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양 지사는 자치제도 TF 단장으로서 지난달 12일 문희상 국회의장을 면담하고 지방분권 확대 과제를 건의했다.
청양닷컴 기자  
- Copyrights ⓒ청양백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학생 참여 중심 수학 수업…‘수·..
대한민국 100주년 맞아 충청권 학생..
농촌 면단위 축제도 발전가능성 충..
아이디어만 있다면 한국 농업도 노..
“1004 섬 신안, 형형색색 유럽풍 ..
목초, 탐탐과학행사 실시
청양군, 관광발전 위한 해외교류 본..
“군민행복 위한 역동적 움직임 지..
남양면, 갈등조정 및 면정발전위원 ..
적십자봉사회 청양지구협의회 청소..
최신뉴스
구기수 의장 공로패 수상  
충남도의회 문화복지위원회, 의정..  
학생 참여 중심 수학 수업…‘수·..  
충남도의회, 충남형 농민수당제 정..  
충남도의회, 중국 지린성·베트남 ..  
“1004 섬 신안, 형형색색 유럽풍 ..  
형형색색 섬 정원 조성, 신해양관..  
아이디어만 있다면 한국 농업도 노..  
제21회 청양칠갑산장승문화축제 성..  
4월 청남면 이장협의회 월례회의 ..  
장평여성자원봉사회 경로당서 청소..  
청양군 대치면 4월 이장회의 개최  
적십자봉사회 청양지구협의회 청소..  
남양면 관음회 회원들 친환경 비누..  
자신만의 친환경 가방 만들어 보세..  

인사말 임직원 윤리강령 편집규약 저작권정책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상호: 청양백제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307-81-14248/ 주소: 충청남도 청양군 청양읍 중앙로 126(읍내리 163-5) / 발행인.편집인: 이만식
mail: bjnews@naver.com / Tel: 041-943-1771 / Fax : 041-943-179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충남 다0116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만식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