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5-18 오후 01:26:5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알림
행사전시
결혼/돌
개업/이전/모임
사고팔고
구직
구인
매매/임대
갤러리
자유게시판
질문게시판
부고안내
 
뉴스 > 정치·행정
박수현-정진석, 20대 총선 3.17%p차 ‘접전’
‘재선 vs 5선’..보수 성향 무소속 후보들 ‘변수’
청양닷컴 기자 / 입력 : 2020년 04월 06일(월) 15:50
정 후보는 이번 총선에서 5선 의원 당선에 통합당이 1당 지위를 얻었을 경우 국회의장 출마에 도전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이에 맞선 박 후보는 지난 총선 석패에 설욕을 벼르고 있다.
이번 총선에서는 통합당 공천에 반발한 정연상‧김근태 후보가 무소속 출마를 강행하면서 보수 표 분산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정 후보는 무소속 후보들의 득표율이 미미할 것이라며 승리를 자신하고 있지만, 최근 여론조사 결과는 우세를 장담하기 어려운 실정이다.
앞서 매일경제·MBN 의뢰로 알앤써치가 지난 달 23~25일 공주‧부여‧청양에 거주하는 만18세 이상 남녀 549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여론조사 결과 정 후보가 43.5% 지지율로, 박 후보(35.3%)를 오차범위(±4.2%)내에서 앞서는 것으로 나왔다.
하지만 <디트뉴스>등 대전인터넷신문기자협회 소속사와 금강일보가 리얼미터에 의뢰해 지난 달 28∼29일 공주‧부여‧청양에 거주하는 만18세 이상 남녀 503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결과는 박 후보가 48.7%로, 정 후보(34.5%)를 오차범위(±4.4%p) 밖에서 크게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

조한기vs성일종, 나소열vs김태흠, 어기구vs김동완 ‘재격돌’
복기왕vs이명수, 16년 만에 ‘리턴매치’ 주목
‘정권 심판론vs야당 심판론’ 정면대결 양상
서산‧태안에서는 조한기 민주당 후보와 성일종 통합당 후보가 20대 총선에 이어 재대결을 벌인다. 지난 총선에서는 성 후보가 39.05%의 득표율로 초선에 당선됐다. 당시 조 후보는 37.29%를 얻으며 초 접전을 벌였다. 성 후보는 조 후보와 리턴매치에서 승리해 재선 의원으로서 정치적 입지를 강화한다는 계획이고, 조 후보는 반전을 노리고 있다.
보령‧서천에서는 나소열 민주당 후보와 김태흠 통합당 후보가 양자 대결을 벌인다. 지난 20대 총선에서는 김 후보가 50.70%를 얻어 44.73%를 얻는데 그친 나 후보를 물리쳤다.
보령 출신인 김 후보는 4년 만에 재격돌에서 승리해 3선 중진으로 자리매김하겠다는 의지를 불태우고 있다. 서천 출신인 나 후보는 상대적으로 인구가 2배 많은 보령에서 얼마나 선전하느냐에 설욕 여부가 달렸다는 분석이다.
당진시에서도 어기구 민주당 후보와 김동완 통합당 후보가 4년 만에 다시 만났다. 어 후보는 지난 총선에서 40.44%를 얻으면서 현역인 김 후보(38.76%)에 신승했다. 김 의원은 이번 총선에서 여의도 재입성에 강한 의지를 보이고 있어 어 후보가 수성에 성공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아산갑에서는 복기왕 민주당 후보와 이명수 통합당 후보가 16년 만에 리턴매치를 앞두고 있다. 복 후보는 지난 17대 총선에서 37.35%의 득표율로 자민련 소속으로 34.25%를 얻은 이 후보를 따돌리고 최연소 국회의원에 올랐다.
당시는 아산시가 단일 선거구였지만, 이번에는 분구가 된 상태라는 점이 변수가 될 전망이다. 또 복 후보가 3선 현역이라는 프리이엄을 등에 업은 이 후보의 아성을 넘어설 수 있을지도 주요 관전 포인트다.
지역 정가의 한 관계자는 “5곳 선거구 모두 이전 대결에서 5%p 내외의 박빙이었고, 이번 선거에서도 여야의 주요 승부처라는 점을 감안할 때 단순한 리턴매치 이상의 의미를 지니고 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또 “민주당은 어기구 후보를 제외한 4명의 후보가 문재인 정부 청와대 출신으로, ‘정권 심판론’과 ‘야당 심판론’의 정면대결 양상도 띠고 있다”고 덧붙였다.
청양닷컴 기자  
- Copyrights ⓒ청양백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최신뉴스
명위진 이사장, 고향민 위해 첨단..  
자원봉사센터, ‘민원처리방’ 전..  
청양소방서, 겨울철 노인의료 복지..  
청양군 이동빨래방 ‘고마워요 고..  
벼 농작물재해보험 가입 ‘선택 아..  
청양군, 다문화가족 한국어교육과..  
청양군, 벼 육묘실패 대비 예비모..  
청양군, 목면 기초생활거점육성사..  
김돈곤 청양군수, 모내기 현장 찾..  
귀농 3년차 농사꾼 유튜버 유지현..  
청양군, 1월 1일 기준 개별공시지..  
태극기무궁화사랑회, 청양 운곡면..  
코로나19에도 밑반찬 나눔봉사는 ..  
청양군, 중만생종 벼 모내기 적기 ..  
청양군, 내년 농산어촌개발사업 공..  

인사말 임직원 윤리강령 편집규약 저작권정책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상호: 청양백제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307-81-14248/ 주소: 충청남도 청양군 청양읍 중앙로 126(읍내리 163-5) / 발행인.편집인: 이만식
mail: bjnews@naver.com / Tel: 041-943-1771 / Fax : 041-943-179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충남 다0116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만식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